Untitled Document

온라인상담 이메일 문의




 홈 > 파킨슨병 > 노인병 뉴스
고혈중 비타민 C 농도가 뇌졸중 위험 감소
혈중 비타민C 수치가 높으면 뇌졸중 위험이 크게 낮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뉴욕 대학 메디컬센터 종합뇌졸중치료실장 키스 실러 박사는 40-79세 남녀 2만여명에 관한 평균 9.5년에 걸친 자료를 분석한 결과 혈중 비타민C 수치가 가장 높은 그룹이 가장 낮…
2008-01-22 16:31:53
암·뇌졸중등 예방때 평균수명 7.5년 연장
암과 뇌졸중, 당뇨 등 5가지 주요 질병을 예방하면 우리나라 국민의 평균수명이 7.55년 늘어나고 질병이나 장애 없이 건강하게 사는 건강수명도 5.41년이 연장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사실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강은정 부연구위원이 암과 뇌졸중, 당뇨, …
2008-01-22 16:21:28
뇌졸중 환자 '형제, 자매' 뇌졸중 발병 위험
뇌졸중을 앓는 형제, 자매가 일반 사람들에 비해 뇌졸중을 앓을 위험이 두 배 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미시건대학 모건스턴 박사팀은 뇌졸중이나 TIA(일과성 뇌허혈 발작)라 불리는 미니뇌졸중을 앓은 181명의 환자의 형제, 자매 807명에 대한 연구를 진행했다.연…
2008-01-22 16:09:46
편두통도 뇌졸중 위험요소
편두통을 앓는 사람들은 뇌세포가 부종이나 산소부족등의 뇌손상을 입기 쉬어 결과적으로 뇌졸중 발병 위험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신경과학저널'에 발표된 이번 연구에서 편두통을 앓는 사람들은 단순히 통증을 완화시키고자만 해서는 안되며 전조증상이…
2008-01-22 15:51:26
수면무호흡 치료로 뇌졸중 위험 감소
일본 동경 의과대학 Kenji Minoguchi 박사 연구팀은 수면 무호흡 증상을 가진 사람은 뇌졸중 발병 가능성이 높아지는데 그러나 적절한 치료를 하면 뇌졸중 발병 가능성이 감소한다고 발표하였다. 그리고 연구팀은 수면 무호흡으로 고생하는 사람은 별다른 증상 없이 …
2008-01-22 15:49:59
수축기 혈압으로 뇌졸중 발병 위험 예견
수축기 혈압이 모든 인종의 남녀 모두에서 뇌졸중 발생 여부를 예측할 수 있는 주요한 예측인자인 것으로 나타났다.혈압 수치중 높은 수치를 나타내는 수축기 혈압은 낮은 수치를 나타내는 확장기 혈압보다 뇌졸중에 대한 더욱 좋은 예측인자인 것으로 알려져 왓다.이…
2008-01-22 15:20:47
유전성 뇌졸중은 여성에서 더 빈발
유전성 뇌졸중(inherited stroke)의 위험이 남성보다 여성에서 더 두드러진다는 연구 결과가 영국의 저명한 의학 전문 학술지 `란셋 신경학(The Lancet Neurology)`, 온라인 속보란, 12월 22일자(doi : 10.1016/S1474-4422(06)70683-4)에 소개됐다. 이번 연구는 영국…
2008-01-22 15:02:26
미국에서의 지난 50년간 뇌졸중 실태
미국 보스턴 대학 연구팀은 뇌졸중 실태와 관련하여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을 발표하였다. 좋은 소식은 지난 50년 동안 뇌졸중 발병 건수가 감소하였으며 남성의 경우 평생 동안 뇌졸중 발병 가능성이 19.5%에서 14.5%로 그리고 여성은 18%에서 16.1%로 감소한 것이다. …
2008-01-22 14:32:05
뇌` 몸처럼 관리하세요
고연령 사회로 접어들면서 뇌에 대한 건강이 더욱 주의되고 있다. 이와 관련 `SBS 스페셜`이 20일 `첨단 뇌영상 보고-당신의 뇌 안전하십니까`편을 통해 뇌질환에 대한 최근 경향과 예방법을 소개해 관심을 모았다. 방송이 주목한 부분은 뇌질환에 대한 조기진단. 방…
2008-01-22 13:39:22
물 마시는 소리, 젊어지는 소리
노화를 방지하고 노후 건강을 유지하는 방법 중 하나가 물을 제대로 마시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나이가 들면 물을 덜 마시게 된다. 노인은 목이 마르더라도 이를 느낄 수 있는 신경중추가 덜 예민하기 때문이다. 결국 물을 마시지 않는 습관으로 이어지기 쉽다. …
2008-01-14 18:15:23
'9988234' 100세까지 팔팔하게 사는 법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노인 인구가 가장 빨리 증가하는 나라 중의 하나다.2000년, 65세 이상 노인이 전체 인구의 7.2% (339만 명)로 ‘고령화 사회’에 진입한데 이어 2019년이면 노인 인구가 14%를 넘는 ‘고령 사회’가 된다.가속화된 노령화에 맞춰 이에 따른 신조…
2008-01-14 18:06:48
어르신들, 약물 과다 복용 주의하세요.
분당에 사는 김모 할머니(82)는 약에 잘 의존한다.고혈압 관절염 위염 어지럼증 호흡곤란 등으로 여러 병원을 찾아 처방을 받다보니 서랍 속에 약이 가득하다.그렇다고 약을 꾸준히 먹는 것은 아니다.증상이 호전되면 금세 복용을 중단하고 몸에 문제가 생겨야만 보관…
2008-01-14 18:00:53
장수위해 영양 플러스 유산소 운동
《2007년 세계인구현황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인의 건강수명은 남성이 67.4세, 여성이 69.6세다. 건강수명은 질병이나 장애 없이 건강하게 사는 나이를 말한다. 반면 한국인의 평균수명은 남성은 74.4세, 여성은 81.8세다. 이는 남성이 67세가 되는 시점에서 사망 때까…
2008-01-14 17:55:22
짬깐 발생했다가 사라지는 마비: 중풍의 위험신호
날씨가 추워지면 걱정되는 것이 바로 뇌졸중이다. 이전까진 노인병이라고 불렸지만 최근에는 20~30대 젊은 층에서도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어 심각한 문제가 되고 있다.이런 뇌졸중은 대부분 갑작스럽게 온다고 해서 ‘소리 없는 저승사자’라고 불렀지만 뇌졸중에도 …
2008-01-14 17:42:51
“머리 정수리가 아프면 목 마사지를”
근막통은 통증 부위와 전혀 관계 없는 근육에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많다. 머리의 정수리가 아프다면 목 뒷부분의 ‘두판상근’에서 통증이 유발된 것이라고 봐야 한다. 또한 눈 주변이 아프다면 목 아래쪽 쇄골의 근육을 살펴야 한다. 이외에 눈의 좌우 바깥쪽이 아…
2008-01-14 17:27:29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