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온라인상담 이메일 문의




 홈 > 파킨슨병 > 노인병 뉴스
불안하지 증후군(Restless Leg syndrome)
《자리에 누웠는데 다리가 찌릿찌릿해서 발목을 자꾸 까닥거리게 되고 잠도 잘 못 잔다면 이런 증세도 병이라고 봐야 할까. 의학계는 이를 ‘하지불안증후군(Restless Leg Syndrome)’이라고 부른다. 원인이 명확히 밝혀지지 않아 병이라고 할 수는 없지만 이런 증세…
2008-01-14 17:21:15
갱년기 배뇨곤란·뇌혈관질환,겨울철 조심해야
계절이 바뀌면 새롭게 느끼는 상쾌함도 있지만 쉽게 찾아오는 불청객도 있다. 중년 남성들이 아침 일찍 찬 공기를 맞으며 운동을 나갔다가 예상하지 못해 발생하는 뇌졸중과 오줌 소태가 대표적이다.오늘은 갑자기 기온이 내려가는 겨울철에 갱년기 남성들을 위해 건…
2008-01-14 17:13:33
한세기 후 평균 수명은 120살
미래학자들은 한 세기가 지나면 평균수명이 120세로 늘어나 지금의 70~80세 노인들은 그때에는 노인으로 분류되지 못할 수도 있다고 한다. 평균수명 연장은 약의 발달이 가장 큰 공헌을 했다. 과거에 있어 이러한 약의 발전 과정은 효과의 입증과 부작용 등에 대한 안…
2008-01-14 17:08:04
'저녁 먹고 동네 산책' 건강에 가장 좋다
미국 듀크대 연구팀은 과체중인 중년 남녀 330명을 대상으로 다양한 강도의 운동이, 고혈압, 당뇨, 심혈관계 질환과 같은 성인병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연구했습니다.규칙적인 운동을 하기 전 41% 가량이 성인병으로 진단된 반면, 6개월간 운동한 후에는 단 27%만이 …
2008-01-14 17:04:21
습관적 분노 심장마비 유발
40대 후반의 A 씨는 두 달 전 아내에게 이끌려 병원을 찾았다. “남편이 변했어요. 사소한 일에도 불같이 화를 내고 물건도 집어던져요. 무서워서 같이 못 살겠어요.”(아내)“저도 이유를 잘 모르겠어요. 아내가 무시하는 기분이 들면 저도 모르게 폭발해요.”(…
2008-01-14 17:00:24
뇌졸중 환자 치료하려면 잘 먹어야 한다
현재 뇌졸중 발병률은 인구 1천 명당 1.5명으로, 매년 6만 명이상의 환자가 뇌졸중으로 고생하고 있는데요. 사망률도 2위에 달해 성인들의 건강을 위협하는 대표적인 질병입니다. 그런데 뇌졸중 치료를 위해서는 잘 먹는 것이 중요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
2008-01-14 16:20:40
몸에 좋은 브로컬리 먹어도 담배 피면 '도루묵'
새해를 맞아 사람들이 세우는 새해 계획중 대부분은 주로 담배를 끊겠다거나 운동을 많이 한다거나 살을 빼겠다 등 건강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 그러나 실제로는 이 같은 신년 계획 중 약 10~25%만이 지켜진다.특히 이 같은 결심들은 대부분 암을 예방하는 방법들이라…
2008-01-14 16:14:37
술 전혀 안마시면 하루 한두잔 마시는 것보다 심장병 위험 31%↑
음주도 건강에 좋고, 운동도 건강에 좋지만 이 둘을 모두 적절히 하면 더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9일(현지시간) 덴마크 연구원들은 술도 마시지 않고 운동도 하지 않는 사람들은 심장병에 걸릴 위험이 30~49% 더 높다고 유럽심장저널에 밝혔다. 일반적으로 적…
2008-01-14 15:36:57
 1  2  3